착한목자수녀원 탑메뉴
    • 착한목자수녀회
    • 창립자
    • 영성
    • 평신도회
자유게시판
오늘의 말씀
수녀회 소식
수녀들의 공간
사진방
 
작성자
작성일 2019-03-18 (월) 09:30
3월 18일
나는 더이상 프랑스인이 아닙니다. 나는 이탈리아, 영국, 스페인, 아프리카 사람입니다.
나는 하느님의 구원의 사랑을 알아야 할 사람들이 있는 모든 나라에 속한 사람입니다.
I am no longer French. I am Italian, English, Spanish, African...
I belong to every country where persons need to know God's saving love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