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월 20일
하느님의 감추어진 얼굴 안에 우리 자신을 숨깁시다.성체 안에 계신 하느님의 빛 아래 우리의 성처가 치유되도록.Let us hide ourselves in the secret face of God...being healed of our wounds under God'..